News Ticker

서울대랑 연세대가 40년째 싸우고 있는 떡밥

원래 한국 최초의 서양의료기관인 제중원의 역사를 연세대학교(연희전문과 세브란스가 합쳐져서 만들어진 학교가 연세대)가 가지고 있었는데 (제중원 설립자 알렌 이후 세브란스) 1978년 서울대학교가 제중원은 고종의 허가가 있었기에 가능했던 국립 의료기관이라는 것을 주장하며 자기들 역사라 주장그로부터 만 39년이 지난 현재 까지도 양교가 제중원을 놓고 싸우는 중 지금도 설…

1.jpg 서울대랑 연세대가 40년째 싸우고 있는 떡밥

2.jpg 서울대랑 연세대가 40년째 싸우고 있는 떡밥

3.jpg 서울대랑 연세대가 40년째 싸우고 있는 떡밥

4.jpg 서울대랑 연세대가 40년째 싸우고 있는 떡밥

5.jpg 서울대랑 연세대가 40년째 싸우고 있는 떡밥

6.jpg 서울대랑 연세대가 40년째 싸우고 있는 떡밥

원래 한국 최초의 서양의료기관인 제중원의 역사를 연세대학교(연희전문과 세브란스가 합쳐져서 만들어진 학교가 연세대)가 가지고 있었는데 (제중원 설립자 알렌 이후 세브란스)

1978년 서울대학교가 제중원은 고종의 허가가 있었기에 가능했던 국립 의료기관이라는 것을 주장하며 자기들 역사라 주장

그로부터 만 39년이 지난 현재 까지도 양교가 제중원을 놓고 싸우는 중

지금도 설대병원 연대세브란스 홈페이지에서 둘다 제중원을 자기들 뿌리라 적어놓음

한 줄 요약

한국 최초 서양의료기관을 놓고 벌이는 40년 싸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