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icker

日, 강경화 장관 임명에 ‘불편’

2015년 말 한일 위안부 합의의 문제점을 여러 차례 지적한 인사가 주무 장관에 임명되자 일본 정부는 심기가 불편해졌습니다.이미 여러 차례 당시 합의로 위안부 문제가 일단락됐다며 합의 이행을 요구해 왔기 때문입니다.일단 협상 파트너가 될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은 한국이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가장 중요한 이웃 국가라고 강조하며 강 장관에게 축하의 메시지를 보냈…

강경화untitled.png 日, 강경화 장관 임명에 \불편\

2015년 말 한일 위안부 합의의 문제점을 여러 차례 지적한 인사가 주무 장관에 임명되자 일본 정부는 심기가 불편해졌습니다.

이미 여러 차례 당시 합의로 위안부 문제가 일단락됐다며 합의 이행을 요구해 왔기 때문입니다.

일단 협상 파트너가 될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은 한국이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가장 중요한 이웃 국가라고 강조하며 강 장관에게 축하의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일본 정부는 그러나 강 장관의 향후 행보, 특히 위안부 합의에 대한 움직임에는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습니다.

일본 내 보수 언론을 중심으로 부정적인 보도가 잇따른 가운데 결국 강 장관이 임명되면서, 이를 바라보는 일본의 속내는 더욱 복잡해졌습니다.


http://m.ytn.co.kr/news_view.php?s_mcd=0104&key=201706181819410993&p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