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icker

[리버풀에코]체임벌린에 구단 기록 브레이킹 비드를 할 준비가 된 리버풀

위르겐 클롭은 알렉스 챔벌레린에게 리버풀 이적료 기록을 깰 비드를 할 준비가 되었다.챔벌레인은 아직 아스날과의 계약에서 12달이 남앗지만 리버풀은 40m의 딜을 제시할 것이라고 한다.클롭은 이 23살의 선수가 안필드에 오는 것에 큰 힘을 쓸 수 잇기를 희망한다. (망한다)*필리버풀의 가장 큰 메리트는 아스날이 19년만에 처음으로  열외되는 챔스 무대의 진출이다.또한 클롭은 …

[리버풀에코]체임벌린에 구단 기록 브레이킹 비드를 할 준비가 된 리버풀

위르겐 클롭은 알렉스 챔벌레린에게 리버풀 이적료 기록을 깰 비드를 할 준비가 되었다.

챔벌레인은 아직 아스날과의 계약에서 12달이 남앗지만 리버풀은 40m의 딜을 제시할 것이라고 한다.
클롭은 이 23살의 선수가 안필드에 오는 것에 큰 힘을 쓸 수 잇기를 희망한다. (망한다)*필
리버풀의 가장 큰 메리트는 아스날이 19년만에 처음으로  열외되는 챔스 무대의 진출이다.
또한 클롭은 그에게 팀 내 핵심 역할을 줄 것이다.
지난 시즌 동안 챔벌레인은 벵거 아래 윙백에서 뛰엇지만 그는 그 포지션 내에서 자신의 재능이 충분히 발휘되지 않는다고느꼈다.
챔벌레인은 사햄에서 12m의 가격으로 아스날로 온 후 194경기에 출전해 22골을 넣었다.
http://www.liverpoolecho.co.uk/sport/football/transfer-news/jurgen-klopp-ready-smash-liverpool-13168863